기사검색
2019.09.21( 토)
 
정치
사회/경제
교육
농업
스포츠
> 상주인뉴스 > 농업
2017년 09월 13일 (수) 13:55
삼백의 고장 상주, 누에고치 생산에 박차!



상주시 잠업농가 28농가가 누에고치 생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관내 잠업농가인 오홍섭 농가의 누에는 5령 2일째이며, 누에고치가 되기 위해서는 약 2주 정도를 더 기다려야 한다.

누에는 주변 환경에 굉장히 민감하므로 누에가 생활하기에 적합한 온·습도를 조절해 주는 것이 중요하며, 5령 3일이 넘어가면 각종 병에 걸리기 쉬우므로 각별한 주의를 요한다.

누에농가 오홍섭씨는 “침체되고 있는 잠업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잠업 농가를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이 필요하며, 누에고치 생산에서 생 누에 생산으로의 전환을 위해 누에 가공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가 필요하다.” 라고 했다.

 
회사소개 이용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제휴안내 광고안내 자문위원단
  상주인뉴스 Copyright(c) 2014 sangjuinnews.com All rights reserved.
발행인 : 배병수  펀집인 : 박규열 사업자번호 : 511-81-52863 등록번호 : 경북 아 - 00321
상주시 남성동 48-1 Tel: 010ㅡ4414-3878 E-MAIL: dnfvm825@hanmail.net